순천시, 8월 마지막 주말 책임질 음악 축제 팡팡!

  • 이메일 공유
  • 주소 복사
  • 밴드 공유
  • 네이버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오천그린광장서 26일 여름 민트 콘서트, 27일 재즈페스티벌 개최

 

 

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 하면 빼놓을 수 없는 것이 푸른 정원 아래 펼쳐내는 문화공연이다. 

 

(재)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조직위원회(이사장 노관규, 순천시장)는 8월 마지막 주말을 장식할 장르 불문, 믿고 듣는 뮤직 페스티벌을 준비했다.

 

26일 오후 6시, 오천그린광장에서는 ‘여름 민트 콘서트’가 열린다. ‘밤하늘의 별을’이라는 국민 히트곡을 보유한 경서부터 케이시, 재주소년, 박기영 등 감성 보컬들이 출연해 청량미 가득한 분위기를 연출할 예정이다. 

 

27일, 오천그린광장은 화려한 재즈 선율로 둘러싸인다. 이날 열리는 ‘재즈페스티벌’은 오후 5시부터 9시까지 무려 4시간 동안 이어진다. 국내외에서 실력파로 인정받는 박기훈 퀸텟(Quintet)을 비롯해 JSFA, 마리아킴 콰르텟(Quartet)이 무대에 올라 긴 러닝 타임을 지루할 틈 없이 채워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조직위 관계자는 “여름 막바지에 다다른 지금, 푸른 잔디 위에 자유롭게 앉아 대중가요부터 재즈까지 다양한 공연을 즐기면서 새로운 에너지를 얻고 가셨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조직위는 9월부터 10월에 이르기까지 ‘정원, 가을에 물들다’라는 주제로 ▲라포엠 콘서트 ▲이승환 콘서트 ▲김현철의 유쾌한 오케스트라 ▲불꽃쇼 등 가을 정취를 자아내는 고품격 문화행사를 개최할 계획이다.